default_setNet1_2

한국남부발전, 친환경 전력생산, 안전 강화위한 발전소 현장경영 추진

기사승인 2021.02.03  11:17:07

공유
default_news_ad1

탄소중립-지역균형 뉴딜 등 친환경 발전과 안전·지역상생 중점 점검

   
한국남부발전 신정식 사장이 하동발전본부에서 설비 안전점검 및 현안 청취 등 현장경영에 나서고 있다.

신정식 한국남부발전 사장이 최근 부산, 경남 하동 등 전국에 소재한 발전본부를 찾아 현장경영에 나섰다.
2월 초순까지 진행되는 이번 활동은 탄소중립, 한국판 뉴딜 등 전력시장 변화에 대응하여 친환경 전략생산을 강화하고 사람중심 안전관리 확산, 지역균형 뉴딜 등 지역상생과 포용 강화에 역량을 집중하려는 포석으로 전망된다.
특히, 친환경, 안전, 포용과 관련 지난 1년간의 실적과 연간 업무계획을 점검할 뿐 아니라 발전소 현장을 직접 확인하고 지역주민의 목소리를 직접 청취하는 등 현장과 지역사회와의 소통을 강화한 것이 눈에 띈다.
신정식 사장은 “탄소중립을 이루기 위해 친환경 에너지전환에 앞장서고, 이와 관련한 대내·외 협력을 강화할 것“이라며, “발전소가 있음으로써 지역주민이 행복해지고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꾸준히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전력경제 epetimes@epetimes.com

<저작권자 © 전력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