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전KDN, 사이버 보안체계 대폭 강화

기사승인 2019.12.06  11:46:41

공유
default_news_ad1
   
 

관제센터 개소 사이버 공격 대응, 지역 중소기업 대상 무상 컨설팅도

   
한전KDN 직원들이 사이버 관제센터에서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

한전KDN은 4일 본사 사옥에서 해킹, 악성코드 등 사이버 위협으로부터 회사의 서비스 및 업무망을 감시·보호·조치하기 위한 사이버보안 관제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시범운영 기간을 거처 본격적으로 개소한 한전KDN 사이버 관제센터는 네트워크 보안관제, 웹 취약점 공격 탐지, 무선차단 시스템 모니터링 등의 기능을 가지고 있다.
특히 눈에 띄는 것은 자체 개발한 딥러닝기반 웹사이트 위변조 탐지시스템으로 중소기업 홈페이지를 무료 모니터링도 지원하고 있다.
이 시스템은 홈페이지 화면을 이미지 형태로 주기적으로 저장하고 현재의 화면과 비교해 임계치 이상의 변화량이 측정됐을 때 경고창을 띄워 관제요원이 해당 홈페이지의 이상 의심징후를 즉시 인지할 수 있도록 한다.
이날 개소식에 참석한 한전KDN 박성철 사장은 “중소기업 지원대상 확대와 기관간 정보공유 확대 등을 통해 사회적 가치 실현과 사이버위협에 효과적으로 대응해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전KDN은 사이버 보안 분야에서 다양한 사회적 가치 구현 활동을 하고 있다. 지역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정보보안 무료컨설팅도 펼친다.
지난 여름 광주 FINA세계수영선수권 대회 정보시스템 취약점진단 및 현장 대응 인력 등을 지원, 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기여한 공로로 광주시장으로부터 감사패를 받기도 했다.
이외에도 사이버관제센터 시범운영 기간 중에는 지역대학 정보보안전공 학생을 대상으로 사이이보안 관제센터 견학을 지원하고, 체험형 인턴을 운영해 다양한 현장실무경험을 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하고 있다.

전력경제 epetimes@epetimes.com

<저작권자 © 전력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