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기안전공사, 두산퓨얼셀과 ‘수소경제 활성화’ 협력 약속

기사승인 2019.10.22  20:14:12

공유
default_news_ad1

‘연료전지 기술협력 협약’ 체결···기술지원센터 운영, 인증시험 표준화 추진

   
 

한국전기안전공사가 연료전지 제작 전문기업인 두산퓨얼셀과 함께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정책 지원과 수소연료전지 안전관리체계 강화를 위해 발을 내딛었다.
공사는 22일, 전북 익산시에 있는 두산퓨얼셀 익산공장에서 조성완 사장과 유수경 사장 등 양 기관 관계자가 함께한 가운데 ‘연료전지 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
연료전지의 설계, 제작 과정에서의 기술협력은 물론 ▲연료전지 모델별 인증시험 표준화, ▲수소연료전지 기술지원센터 운영, ▲분야별 용접, 기계, 전기 기술교류회 등을 추진한다는 내용이다.
조성완 사장은 “수소연료전지 생태계 조성이라는 양 사의 공동된 관심이 이번 협약을 이끌었다”면서 “앞으로 수소연료전지 산업이 우리 경제의 혁신성장 동력이 될 수 있도록 함께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전력경제 epetimes@epetimes.com

<저작권자 © 전력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