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국전력, 신한은행과 중소기업 수출활성화 위한 금융지원사업 추진

기사승인 2019.10.18  16:10:35

공유
default_news_ad1
   
 

한국전력이 중소기업 수출 활성화를 위해 힘을 보탠다.
한전은 17일 신한은행 대기업센터(서울 강남 소재)에서 신한은행과 ‘한전 수출보증브랜드 인증기업(KTP:KEPCO Trusted Partners) 수출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
KTP는 한전에 납품실적이 있는 중소기업 중 수출 역량이 있는 우수 중소 협력회사에 KEPCO 수출촉진 브랜드 인증을 부여해 중소기업 해외마케팅 역량을 제고하기 위한 지원제도다.
현재까지 인증을 부여받은 기업은 119사이다.
이번 업무 협약은 수출금융 이용에 중소기업이 보다 쉽고 경제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한전 수출보증브랜드 인증기업을 대상으로 수출금융우대 서비스를 제공하고 수출컨설팅을 지원하는 내용이다.
특히, 수출 대금 조기 현금화를 위해 수출신용보증 상품을 이용할 경우 ‘무역보험공사 보증료’ 등을 할인해주고 중소기업이 안심하고 수출할 수 있도록 연간 미화 2만달러 내에서 수출대금 미회수 위험을 보장해주는 수출안전망 보험 가입과 환율 우대 혜택 등이 포함된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한전과 신한은행은 수출정보제공, 금융상담 및 수출아카데미 교육프로그램 참여 기회를 제공하는 등 각종 수출컨설팅도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
한전은 앞으로도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진출 확대를 위한 다양한 맞춤형 수출지원 프로그램을 발굴, 추진할 계획이다.

 

전력경제 epetimes@epetimes.com

<저작권자 © 전력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