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력거래소, ‘KPX 나주사랑 펀드’ 출범

기사승인 2019.09.05  17:03:59

공유
default_news_ad1

- 공공기관·지자체·금융기관 동참, 지역경제 활성화·일자리 창출 위한 대출이자 지원 펀드 조성

   
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왼쪽부터 조충현 IBK기업은행 부행장, 조영탁 전력거래소 이사장, 강인규 나주시장, 최형천 전남신용보증재단 이사장)

전력거래소는 5일 나주시, 기업은행, 전남신용보증재단과 함께 나주지역 소상공인을 위한 대출이자 지원 펀드인 ‘KPX나주사랑펀드’(약칭 나주사랑펀드) 협약을 체결했다.
나주사랑펀드는 전력거래소의 예탁금에서 발생하는 이자를 재원으로 나주시와 전남신용보증재단이 추천·보증하는 나주지역 소상공인에게 기업은행이 낮은 이자율 자금을 대출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등에 기여하기 위해 조성됐다.
전력거래소는 이 사업을 통해 연간 20~30개의 나주지역 내 소상공인에게 혜택이 돌아갈 것으로 예상했다.
지원은 펀드가 유지되는 동안 매년 계속된다.
행사를 주관한 조영탁 전력거래소 이사장은 “2014년 전력거래소 본사의 나주이전 이후 줄곧 지역사회와의 상생협력을 위해 고민하고 노력해왔다”며 “이번에 출범하는 나주사랑펀드가 앞으로 더욱 발전해 지역사회에 더 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협약식에 참석한 강인규 나주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이번 협약은 지자체-공공기관-금융기관 간 협업을 통한 지역발전 모범사례로 꼽을 수 있다”고 강조하고, “이러한 사업이 타 공공기관에도 널리 전파되어 나주지역의 소상공인 보호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실질적으로 펀드 운영을 맡게 되는 조충현 기업은행 부행장은 “IBK기업은행은 7조원 규모의 동반성장협력 선도 금융기관으로서 전국 최초의 지자체-공공기관이 협력하는 소상공인 대상 펀드가 나주경제 활성화에 마중물이 되기를 희망하고 기원한다”고 말했다.
나주지역 소상공인의 보증을 담당하는 최형천 전남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은 “담보력은 미약하나 성장잠재력이 있는 소상공인을 위한 자금 지원을 이렇게 4개 기관이 합심해서 추진하게 돼 기쁨이 크다. 이 마음이 나주지역 주민들에 그대로 전달이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현재 전력거래소는 나주사랑펀드 외에도 태양광 나눔 복지사업, 계절별 에너지 취약계층 지원, 에너지 효율형 주택보수 등 에너지공공기관으로서의 특성을 활용한 다양한 지역사회 공헌사업을 추진해오고 있다.

 

 

전력경제 epetimes@epetimes.com

<저작권자 © 전력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